목포해경, 흑산도 인근 해상 예인선 침몰...
1명 구조, 1명 실종 수색 중
 
이길호 기자

전남 신안군 흑산도 해상에서 2명이 탄 예인선이 침몰해 1명은 구조했지만 1명은 실종돼 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     © 호남 편집국


목포해양경찰서(서장 김정식)9일 오전 228분께 전남 신안군 흑산면 영산도 북쪽 1.8km 해상에서 35톤 예인선(군산선적, 승선원 2)이 침몰 중이라는 선장 이모(60)씨의 신고를 접수하고 경비함정 4, 항공기 1, 해군 2, 민간어선 5척을 동원해 수색 중이다.

 

출동한 해경 항공기에서 오전 410분께 해상에 표류중인 선장 이씨를 발견해 구조했으며 발목과 팔에 부상을 입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실종된 기관장 안모(77)씨에 대한 집중수색을 진행하고 있으며 구조된 선장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기사입력: 2017/11/09 [10:24]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포토 포토
가을 앉은 황금들판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