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채무제로 선포식
채무는 ZERO, 청렴도는 수직 상승
 
이길호 기자

신안군은 201812빚이 한 푼도 없는 신안으로 희망찬 새해를 맞이했다.

 
▲     © 호남 편집국

군청 공연장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고길호 군수와 정광호 의장, 김대환 노동조합위원장 그리고 300여 공직자가 함께한 가운데 채무제로 선포식을 가졌다.

 

신안군에 따르면 민선6기 초기 524억원에 이르던 채무원금과 이자 92억원을 합해 총 616억원 전액을 상환하여 창군이후 40여 년 동안 이어온 빚의 굴레에서 벗어났다.

 
▲     © 호남 편집국

이처럼 조기상환이 가능했던 이유는 단체장의 건전재정운용에 대한 확고한 의지와 채무제로 만들기를 민선6기 역점시책으로 정해 불요불급한 예산은 절감하고, 낭비성 행사를 최소화 하는 등 행재정적 개혁을 단행했기 때문에 가능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2017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결과 2016년 대비 58단계 수직상승하여 평가대상 573개 공공기관 중 최고의 순위상승을 기록한 것에 대해서도 군민과 공직자에게 감사를 전하는 자리가 되었다.

 

고길호 신안군수는 채무제로와 청렴한 신안은 신안군민의 성원과 적극적인 협조, 그리고 공직자들의 뼈를 깎는 고통분담 덕분이다라며 감사를 전하고, 그동안 채무상환에 사용해 왔던 연 200여억원의 재원을 군민의 삶의 질 향상에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8/01/03 [15:25]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포토 포토
가을 앉은 황금들판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