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신지대교서 외국인 투신 극적 구조
 
한향주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영암)는 지난 13일 신지대교에서 외국인 투신자가 발생하여, 극적 구조했다고 밝혔다.

 

▲     © 호남 편집국

 

완도해경에 따르면 신고자 김모씨로부터 오후 645분경 신지대교에서 사람이 뛰어내린 것 같다는 신고를 접수하였다.

 

이에 해경에서는 해경구조대와 경비함정을 급파하여 신고접수 5분만에 투신자 T모씨(, 26, 베트남)를 극적 구조, 이후 신속한 응급처치 후 119구조대에 인계했다.

 

▲     © 호남 편집국

 

현재 환자는 광주소재 대형 병원에서 정밀검사 후 안정을 취하고 있는 중이다.

 

완도해경 관계자는 무엇보다 소중한건 사람의 생명이다.”국민의 생명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 할 것이다.”고 다짐했다.

 


안녕하십니까?
호남조은뉴스 완도지사 한향주 입니다.
 
기사입력: 2018/04/14 [10:56]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