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여행자를 위한 ‘신안스마트투어’ 개발
전국 최초 섬 배편 찾기 기능과 증강현실 이용 섬 정보 제공
 
이길호 기자

 

▲   어플 출시 기념 특별 이벤트도 계획   © 호남 편집국

신안군은 최근 관광트렌드인 스마트 관광 편의를 위해 증강 현실을 이용한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신안 스마트투어 어플은 여러 지역에 산재한 여객선 정보를 쉽게 찾을 수 있는 배편 찾기 기능과 관광명소·숙박·맛집·특산물 등 섬 관광 정보, 여행노트와 같은 SNS 공유 기능들을 갖추고 있다.

 

그동안 관광객이 신안을 여행할 때 배편, 항구 위치, 배 시간 등을 일일이 알아봐야 하는 수고로움이 있었지만 배편 찾기 기능을 이용하면 출발항이 한정되고 현 위치에서 여객선터미널까지 가는 경로도 알 수 있어 보다 쉽게 섬에 들어갈 수 있게 된다.

 

특히 ‘about 전남의 섬사이트에 등록된 76개의 유인도와 781개의 무인도에 대한 정보를 증강현실 서비스와 연동되게 해 크고 작은 섬 정보도 바로 확인할 수 있게 하였다.

 

군은 5월 한 달간 모바일 어플 출시 기념으로 증도관광지 5곳을 인증하고, 여행노트에 후기를 남기면 추첨을 통해 다양한 선물도 제공한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국민 누구나 보다 쉽게 섬 정보를 알 수 있도록 모바일 어플을 개발하게 되었다, “내년에는 주요 관광지에 와이파이를 설치해 스마트 관광시대에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안 스마트투어 어플은 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에서 신안 스마트투어로 검색하면 다운 받을 수 있다.

 


기사입력: 2018/04/25 [06:33]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