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삼호중, 세월호 직립공사 수익금 목포복지재단에 기탁
20일 가량 앞당겨 마무리해 1억원 소외계층에 위해 전달
 
이길호 대표기자

현대삼호중공업이 18일 목포복지재단에 세월호 직립공사 수익금을 기탁했다.

 

▲     © 호남 편집국

 

현대삼호중공업은 세월호 직립공사를 20일 가량 앞당겨 마무리한 수익금 1억원을 목포시민의 복지사업에 사용할 수 있도록 이 같이 결정했다.

 

윤문균 현대삼호중공업 사장은 기부금이 의미있게 사용돼 형편이 어려운 소외계층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조선업이 장기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지역민을 먼저 생각하는 마음으로 기탁한 현대삼호중공업에 감사드린다. 필요한 곳곳에 전달될 수 있도록 목포복지재단과 협의해서 알뜰하게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8/07/18 [14:42]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