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제20회 인동초 전국 국악대전 개최
 
이길호 대표기자

 

▲     © 호남 편집국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오는 91일부터 2일까지 이틀간 신안군청 공연장에서 2018 20회 인동초 전국 국악대전을 개최한다.

 

신안군이 주최하고 사단법인 판소리고법보존회에서 주관하는 국악대전은 91일에 예선을 거쳐 92일에 종합결선이 펼쳐진다.

 

국악예술의 균등발전과 전통예술의 진흥을 위한 문화축제로 개최되는 본 국악대전은 5개부(명인부, 일반부, 신인부, 학생(고등), 초등부)로 나누어 4종목(기악, 판소리, 고법, 무용)으로 진행된다.

 

경연이 끝나면 축하공연으로 국립전통예술중학교 학생들의 “25현 가야금 주중곡”, 전년도 대통령상 수상자의 살풀이한국무용, 이밖에도 신안의 노래, 재담극 버나놀이, 남도민요 등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지난해에 개최된 인동초 전국 국악대전에서는 국악 지망생 240여명이 참여해 67명의 수상자를 배출하였고, 올해에도 총 67명에게 최고상인 대통령상부터 총리상, 장관상 등이 수여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사단법인 판소리고법보존회 (02-725-9939)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8/08/30 [13:46]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