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동작구 서울시 공공급식 지원사업 MOU 체결
서울 동작구 소재 어린이집, 복지시설 등 70개소에 강진산 식재료 공급
 
오정혜 기자

강진군은 도농상생의 일환으로 서울시 공공급식 식재료 공급 지원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19일 동작구청 기획상황실에서 체결했다.

 

 

▲   지난 19일 강진군수와 동작구청장이 협약서를 체결 하고 있다.   © 호남 편집국

 

이번 업무 협약식에는 이승옥 강진군수와 이창우 동작구청장을 비롯해 군·구의원, 서울시의원, 농협장 등 100여 명이 참석하였으며, 강진군-동작구 간 협약을 체결하여 강진군에서 생산한 우수 식재료를 동작구 공공급식 시설인 어린이집, 복지시설 등에 공급하는 체계를 마련했다.

 

 

▲     © 호남 편집국

 

이번 MOU 체결로 강진군은 생산지 관리와 식재료 안전성 검사를 실시하여 12월중 첫 납품을 할 계획이다. 향후 강진군에서는 농업인들을 조직화해 우수농산물의 생산과 군의 철저한 관리시스템을 마련하여 농업인이 생산한 농산물을 제값을 판매할 수 있도록 하여 농가 소득 증대를 도모하고 새로운 수도권 농산물 판로를 개척해나갈 계획이다.

 

 

▲     © 호남 편집국

 

협약식에 참석한 이승옥 강진군수는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우리 군과 서울시 동작구가 상호 공공급식 조달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신뢰를 기반으로 우수농산물을 공급하여 농민들과 구민들이 행복한 도농상생의 길을 열어갈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도농상생 서울시 공공급식 지원사업은 도농 자치구와의 1:1 매칭 및 MOU를 통해 식재료를 친환경 농산물을 직거래하는 먹거리 모델로써, 기존 5~7단계에 달했던 복잡한 유통구조를 산지와의 직거래 방식으로 개선한 것이다.

 

 


기사입력: 2018/11/20 [09:07]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