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의회 조인호 의장 ‘서남해안 관광도로 국도 승격’ 건의
 
한향주 기자

 

▲     © 호남 편집국

완도군의회 조인호 의장은 지난 11일 장성군의회에서 실시한 239회 전남 시군의회의장회 회의에서 서남해안 관광휴양벨트 조성을 위한 지방도 830호선 국도 승격을 건의하였다.

 

이날 회의에서 조인호 의장은 제안 설명을 통해 우리 완도가 포함된 남해안 연안은 천혜의 생태자원과 자연환경을 갖추고 있어 관광자원화를 통해 세계적인 서남해안 관광휴양벨트를 조성해야하지만 도로 등 대규모 토목 공사는 많은 재정이 수반되어 자체적으로 해결하기에는 어려움이 많다고 역설했다.

 

이어 지방도는 국가와 지역의 경제·사회적 발전을 견인하는 가장 중요한 사회 기반시설 중 하나기 때문에 빠른 시일 내에 국도 27호선 기점 연장을 할 수 있도록 지방도 830호선(완도 고금도~고흥 거금도 구간 42.4km) 국도 승격이 필요하다고 주장하였다.

 

 

이에 회의에 참석한 전라남도 22개 시군의회 의장들은 전남의 여러 도서지역 접근성 개선은 물론 인적 물적 교류강화 및 국가경쟁력 제고를 위해서 서남해안 관광휴양벨트는 반드시 조성되어야한다고 적극 공감하고, 이번에 채택된 건의안을 관련 중앙부처에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안녕하십니까?
호남조은뉴스 완도지사 한향주 입니다.
 
기사입력: 2019/01/15 [14:44]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