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3일 부터 목포항구축제! 가을여행은 낭만항구 목포로
10월 3일 ~ 6일 목포항과 삼학도 일원에서
 
이길호 대표기자

 

▲     © 호남 편집국

신명나는 파시마당, 목포 9미대첩, 갯가풍어길놀이 등 대표프로그램

 

낭만항구 목포의 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2019 목포항구축제가 오는 103일 부터 6일 까지 목포항과 삼학도 일원에서 펼쳐진다.

 

올 해 축제는 낭만항구 목포에서! 신명나는 파시 한 판!’을 주제로 항구만의 특색, 맛과 근대역사문화 도시의 정체성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관광객을 맞는다.

 

과거 바다 위에서 열렸던 생선시장인 파시를 통해 풍요로운 목포항을 재현하는 신명나는 파시마당’, 맛의 도시 목포의 진미(珍味)를 맛볼 수 있는 목포 9미대첩’, 삼학도의 설화를 바탕으로 시민들이 함께 만드는 잔치마당 갯가풍어길놀이 천년의 사랑3가지 대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특히, 목포시는 항구축제의 핵심 콘텐츠 파시를 더욱 제대로 느끼면서 즐길 수 있도록 새롭고 다채로운 파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기존의 다소 밋밋했던 형식에서 벗어나 연출과 극을 가미한 새로운 방식으로 경매를 진행하고, 구입한 생선을 바로 요리해 먹을 수 있도록 파시 수랏간(구이터)를 운영한다.

 

 

▲     © 호남 편집국

 

, 해상에 정박된 전통한선에서 참조기와 먹갈치 등 제철 수산물을 경매하는 선상 파시경매’, 청년어부들이 싱싱한 생선을 시중가보다 저렴하게 판매하는 총각네 생선가게 어생’, 지역 전통시장 생선건어물 판매 상인들이 참여한 항구 도깨비 시장등을 통해 파시의 묘미를 즐길 수 있다.

 

7~80년대 일명 다라이판매를 재현한 목포 할매 파시장터’, 국악을 들으며 목포 9미를 맛 볼 수 있는 소리가 있는 파시주막’, 전통과 현대 어구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낭만어구 놀이터등도 펼쳐져 중장년층에게는 옛 시절 추억을 선사하고 젊은층에게는 색다른 재미를 줄 것으로 기대된다.

 

극단 갯돌이 진행하는 파시마당극 한마당도 축제기간 내내 펼쳐져 관람객들에게 해학과 웃음을 선물한다.

 

올 해 새롭게 선보이는 목포 9미 대첩은 목포의 맛을 전한다. 대동 먹거리 나눔 ‘1897 회덮밥’, 지역 내 맛집 음식 체험 이것이 목포탕!’이것이 목포무침~’, 미슐랭셰프가 개발한 단품메뉴 만들기 및 맛보기 체험 목포밥상등을 통해 맛의 도시 목포의 게미진 음식을 관광객들과 함께 나눈다.

 

갯가풍어길놀이 천년의 사랑은 목포시민과 관광객이 다 함께 참여해 만든다. 삼학도 설화 유달장수와 삼학선녀의 만남과 사랑, 아름다운 결실을 염원하는 혼례 잔치를 통해 지역의 발전과 풍어풍농을 빌며 목포항구축제라는 잔치의 시작을 연다.

 

그 외에도, 어린이 동반 가족단위 관광객을 위해 VR체험, 카누카약 및 F1카트 체험, 맨손물고기잡기 등 신기하고 흥미로운 프로그램이 가득하다. , 올해 야심차게 선보이는 4,900톤급 노적봉함을 비롯해 코리아나 범선, 조선통신사선 등 다양한 승선체험도 즐길 수 있다.

 

축제의 흥을 고조시킬 공연으로는 시민열창대회인 나는 가수다’, 서남권 청소년 페스티벌, 다문화가족 축제, 프린지 페스티벌 등 시민이 주인공인 무대와 축하공연으로 개막식 항구 음악회와 낭만항구 루나 EDM 파티, 폐막식 바다콘서트등 인기가수들이 펼치는 무대도 준비되어 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신명나는 파시 마당이 흥겹게 펼쳐질 목포항구축제는 다른 축제에서는 볼 수 없는 독특한 재미와 추억을 선사할 것이다라며 올 가을 목포에 오셔서 대한민국 유일의 항구축제도 즐기시고, 국내최장 해상케이블카와 맛있는 목포음식, 문화예술축제 목포()가을()페스티벌()를 통해 낭만항구 목포의 가을 정취를 느껴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9/25 [14:40]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