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2020 시책발굴 보고회 개최…‘번영하는 진도’ 구현
110건 지역발전, 주민복지 중심 정책 발굴
 
박일광 기자

진도군이 지난 28() 신규 시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     © 호남 편집국

 

이번에 발표된 시책은 110건으로 농어업, 관광, 지역개발 등 분야별 역점 사업을 통해 지속적인 성장 기반을 다지겠다는 각오다.

 

이날 관광산업 육성을 위한 테마파크 투자유치, 취약계층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 진도읍 구도심 상권 르네상스 사업 추진, 자동차 운행제한 시스템 구축, 생명사랑 지킴이 교실 운영 등이다.

 

▲     © 호남 편집국

 

군은 이날 보고회에서 제안된 정책에 대해 실현 가능성과 타당성을 중심으로 면밀하게 검토한 뒤 효과가 높은 시책은 세부적 추진계획을 마련해 내년도 업무계획에 반영하고, 유사·중복사업은 부서 간 협의를 통해 효율적 추진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특히 이날 발굴한 신규시책과 역점사업 등은 사업별 계획수립과 예산편성 등의 절차를 거쳐 시행여부가 최종 확정된다.

 

진도군 기획예산과 관계자는 민선73년차를 맞이하는 2020년에는 계획된 사업들이 성과로 이어지기 시작하는 시점이라며 신규 사업에 대한 예산확보로 실행력을 높여 희망찬 군민, 번영하는 진도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10/28 [15:32]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