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 월남사지 삼층석탑 복원 완료
해체된 지 3년여 만에 다시 복원, 일반인에게 공개돼
 
오정혜 기자

 

▲     © 호남 편집국

강진군이 강진군 성전면 월남사(주지 법화스님)에 있는 보물 제298강진 월남사지 삼층석탑이 해체된 지 3년 여 만에 온전히 복원됐다고 밝혔다.

  

지난 20174월 해체를 시작한 이후 201912월에 석탑 상륜부까지 조립을 완료했으며 안정화 모니터링을 거쳐 20202월부터 일반인들에게 완공된 석탑의 모습을 선 보이고 있다.

 

강진군은 월남사지 삼층석탑에 대한 안전진단 및 보존처리 등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해오다 지난 2014년 구조적인 문제점이 발견돼 정밀 안전진단을 실시했다. 붕괴위험이 우려된다는 진단결과에 문화재청에서 전체 해체보수가 결정됐었다. 이후 석탑 보수정비 기본계획용역, 보수정비 실시설계용역을 완료했고, 20174월부터 해체보수 작업을 시작해 201912월에 전체 복원을 완료했다.

 

해체보수 과정은 신중을 기해 진행했으며 익산 미륵사지석탑과 경주 불국사 삼층석탑 보수현장에서 쌓인 노하우와 최고의 기술진이 참여해 공사를 진행했다.문화재청과 관계 전문가의 기술지도회의에서 공사 단계의 전 과정에 걸쳐 공정에 대한 검토와 논의를 거쳤다.

 

해체된 모든 석재는 비파괴 물성검사 등 과학적 물성검사를 거쳐 석재마다 재질, 강도, 내구성, 손상도 평가를 통해 재사용 유무를 결정했다. 재사용이 가능한 석재는 원형이 그대로 보존돼 석탑조립시에 재사용하고 손상도 평가 결과 낮은 등급의 석재는 보수·보강하고 불가피하게 교체되는 부재는 석탑과 동일 암석으로 했다.

 

한편, 해체보수 과정에서 국내에서 유사한 형태가 발견된 적이 없는 높이 22cm, 가장 넓은 동체부 너비 11cm 크기의 청동병이 3층 탑신석 하부에서 발견됐다. 현재 국립문화재연구소에서 수습해 엑스레이(X-ray)CT(컴퓨터단층촬영) 촬영 등 비파괴조사와 부식물 제거·안정화 처리·재질 강화처리 등 각종 보존처리 중이다.

 

석탑을 조립단계에서는 원형 보존을 위한 안정성에 초점을 맞춰 석탑을 쌓을 때마다 안정화 기간을 반영해 작업을 진행했다. 바닥에 접해있는 기단 저석은 화강암 재질로 무게가 무려 8.5톤으로 이는 국내 석탑 중 단일부재로는 최대 규모의 크기이다.

 

이재연 강진군청 학예연구사는 “3월부터는 본격적으로 월남사지 중심 권역 발굴지에 대한 복토 및 관람객 편의시설 등의 정비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월남사지 종합정비계획이 수립된 만큼 중심공간인 주불전을 복원하는 등 내년부터는 단계별로 복원정비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고 말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우리 군은 월남사지의 복원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삼층석탑 해체 복원사업이 완료되고 올해에는 발굴지 정비사업이 진행될 예정이라 하반기부터는 정비된 월남사지를 관광객들에게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생각 한다, “월남사지를 잘 복원해 월출산 다원과 더불어 백운동 원림, 무위사 등 다양한 문화자원들을 연결해 최고의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물 제298호로 지정된 강진 월남사지 삼층석탑은 높이 8.4m로 백제계 양식의 조적식 석탑으로 부여 정림사지 오층석탑(국보 제9)과 비교할 수 있고, 전라도 지역의 대표적인 백제계 석탑이다. 최근 발굴조사 결과 백제기와가 발견돼 전남 최초의 백제 사찰로 재조명되고 있으며, 전문가들 사이에서 사찰의 창건 및 석탑 조성에 대한 다양한 의견들이 나오고 있다.

 

사진설명 : 복원된 강진 월남사지 삼층석탑. 강진군 성전면 월남사지(月南寺址·전남도 기념물 제125)에 있는 보물 제298호인 삼층석탑(높이 8.3m)3년 만에 복원을 완료했다.

 

 

해체 복원 과정

2014년 정밀안전진단 해체 보수시급판정

2017년부터 전면 해체하여 201912월 보수 완료

2019년 월남사지 종합정비 기본계획 학술용역 완료

2020년 월남사지 중심권역 발굴지 정비 시작

2021년 주불전 복원정비 사업 추진

 


기사입력: 2020/02/19 [11:10]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