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편백숲 운림산림욕장 개장
 
박일광 기자

진도군은 최근 의신면 사천리 일원 30ha의 편백숲을 산림욕장으로 조성해 개장했다고 밝혔다.

 

 

▲     © 호남 편집국

 

국비 15억원이 투입된 이번 사업은 약 2km에 걸쳐 일반 보행자 뿐만 아니라 노약자, 장애우, 어린이 등 모든 계층이 숲을 즐길 수 있는 무장애 숲길을 조성했다.

 

또 기존 유아숲과 연계해 트리하우스, 암벽등반, 모래밭 체험, 그물다리 등 놀이시설을 추가해 아동들이 자연에서 뛰어 놀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났다.

 

편백숲 주변에는 금계국, 작약, 송엽국 등 각종 야생화를 식재해 피톤치드를 통한 힐링효과는 물론 눈으로 즐기는 즐거움까지 더했다.

 

진도군 환경산림과 관계자는 인근 오토캠핑장, 물놀이장과 함께 운림삼별초공원 일대를 자연 친화적 힐링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게 조성하겠다진도군 자연 휴양의 랜드마크로 조성하여 이용객들에게 수준 높은 휴식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6/02 [16:33]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