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소상공인 자영업자 100人 이재명 후보 지지선언
 
호남 편집국
▲     © 호남 편집국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선정을 위한 광주 전남 경선발표를 하루 앞두고, 호남정치 1번지 목포에서 이재명 후보 지지선언이 나와 주목을 끌고 있다.

 

전라남도 목포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대표 정정익) 100 2021924(오전 11시 목포 김대중 노벨평화상 기념관에서 이재명 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하였다.

 

지지선언문을 낭독한 서정심 보리수 대표는 우리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심각한 위기에 처해 있다, “정부의 여러 가지 지원책에도 불구하고, 우리의 상황은 좀처럼 나아지지 않고 있으며, 코로나 이후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까지 감당해야 하는 것이 현실이다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이 처한 현실을 토로했다.

 

서정심 대표는 이재명 후보의 경기도 정책 사례를 보며 희망의 빛을 보았다. 지방정부가 자영업자의 매출 증대를 이끌어 낸 이재명 후보의 실질적이고 파격적인 정책이 확산·발전되어야 한다고 뜻을 모았다며 지지선언에 이르게 된 배경을 설명하기도 했다.

 

▲     © 호남 편집국

 

 지지선언을 이끌어낸 정정익 대표는 이재명 후보는 성장 과정에서 힘없고 어려운 서민의 삶을 직접 경험했을 뿐만 아니라, 이를 극복하고 성공을 일궈낸 장본인으로, 그 경험들이 국민을 위하고 국가를 경영하는 데에 가치있게 쓰여지리라 믿는다고 밝히고, “공정한 사회를 향한 이재명 후보의 신념과 3대 기본정책을 포함한 각종 정책이 뜻대로 이행된다면, 대한민국은 전혀 다른 모습으로 변화되고 전진하게 될 것이라고 믿는다고 지지 이유를 밝혔다.

 

이날 지지선언 현장에는 양지승 청정포럼 감사 및 목포지역 소상공인 등이 다수 참석하여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기사입력: 2021/09/24 [17:02]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