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치매안심센터, 치매예방 요리교실 ‘큰 호응’
 
박일광 기자

 진도군 치매안심센터에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운영하고 있는 치매예방 ‘은빛요리교실’ 프로그램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 호남 편집국

 

제철 음식 만들기와 필요한 재료, 조리 순서 익히기 등 요리를 하면서 노년기 치매를 예방하기 위해 지난 10월말부터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은빛요리교실’은 총 8회 운영하며, 오는 12월말까지 진행된다.

치매안심센터는 어르신들이 치매 예방에 좋은 재료를 가지고 요리를 진행하면서 활동적인 뇌 활동을 유도하는 등 치매 예방을 기대하고 있다.

 

요리는 ▲울금 두부 스테이크 ▲구기자 양배추 물김치 ▲들기름 칼국수 ▲잔멸치 표고버섯 밥 등 뇌 건강에 좋은 음식으로 오감을 자극해 정서적 안정과 인지 강화에 도움을 주는 푸드 테라피 프로그램이다.

 

진도군 보건소 관계자는 “어르신들이 요리를 배우며, 일상의 활력을 찾고 영양관리는 물론 치매 예방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어르신들은 “건강 식단을 직접 만들어보니 기억에 쏙쏙 남는다”며 “치매안심센터에서 치매 예방 요리를 비롯해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어서 좋다”고 말했다.

 

한편 진도군 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관내 60세 이상 주민들을 위해 뇌 건강 인지강화교실, 치매예방교실 등의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있다. 치매에 관한 문의는 치매상담콜센터(1899-9988).

 

 

 

 


기사입력: 2021/11/24 [17:02]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