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지도중앙교회 ‘아동급식사업 유공’보건복지부장관 표창
12년동안 급식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 아동들의 결식예방에 발벗고 나서
 
이길호 대표기자

신안군 지도읍 지도중앙교회(담임목사 정경용)2021년 아동급식사업 분야에서 단체부문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하였다.

 

 

▲     © 호남 편집국

 

지도중앙교회는 저소득 아동들의 결식예방을 위해 12년동안 온 교인이 한마음으로 힘을 모아 헌신하였고, 특히 조손가족의 아동들을 본인의 자녀처럼 돌보고 학습을 지원하는 등 부모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교회 자체 모금으로 어려운 형편의 대학신입생들에게 지난 10년간 꾸준히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     © 호남 편집국

 

지도중앙교회 정경용 목사는 온 교인들이 이름 없이 빛도 없이 저소득 아동들을 위해 헌신하고 봉사하고 있다면서미래를 이끌어 갈 주인공인 아이들이 소외 받지 않고 밝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변함없이 힘을 보태겠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황성주 지도읍장은 지도중앙교회에서 12년동안 어려운 형편의 저소득 아동들을 자녀처럼 보살펴주고 지원해 줘서 감사하다고 전하면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앞으로도 어려운 아동들에게 지속적인 관심과 따뜻한 손길을 내밀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6/03 [15:31]  최종편집: ⓒ 호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